계약직 계약 종료, 어떻게 통보해야 할까?

flex insight
페이스북링크드인트위터

Q. 계약직 근로자의 계약상 근무종료시점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안타깝지만 업무 능력으로 볼 때 정규직 전환이 어렵다고 판단되는데요. 이런 경우에 계약 종료 통보 전 진행해야 할 절차가 있나요?

계약직 근로자 계약 종료, 어떻게 통보하는 것이 좋을까요?

A. 계약직 근로자의 계약 종료는 계약서 내용에 따라 자동으로 근로관계가 종료되는 부분이기 때문에, 원칙적으로 특별한 행정상 절차는 없습니다.

계약직 계약 종료 통보, 원만하게 하려면?

하지만 엄연히 사람과 사람 사이의 일이고, 일정기간 근무 후 정규직 전환 검토가 조건이었다면, 인사담당자로서는 일방적으로 계약 종료를 통보해야 하는 상황이 껄끄럽게 느껴질 수 있을 겁니다. 그러나 그 역시 업무의 일환이니 당사자와 원만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방법을 만들어가야겠습니다.

계약 종료 과정에서 특별한 절차는 없지만, 계약 종료 전 확인해야 할 사항이 크게 두 가지가 있습니다.

  1. 근로계약서에 ‘근로계약기간’이 제대로 명시되어 있는가?
  2. 해당 직원이 계약직으로 근무한 기간이 2년 미만인가?

질문자분께서 ‘계약상 근무종료시점’이라고 언급한 부분으로 볼 때 1번 사항은 문제가 없어 보입니다.

하지만 근로계약서에 계약기간이 명시되어 있더라도, 단기의 근로계약이 오랫동안 반복해서 갱신되어 그 기간이 단지 형식에 불과해진 예외적인 경우에는 정당한 사유 없이 갱신계약 체결을 거절하는 것은 무효가 될 수 있습니다. (참고: 근로계약의 종료 | 찾기쉬운 생활법령정보)

두 번째 사항과 관련해서는 해당 직원이 2년 이상 계속 근무했다면, 법에 따라 의무적으로 정규직으로 전환해주어야 합니다. 이 역시 종료 통보 전 꼭 확인해봐야 할 사항입니다.

추가로, 갑작스러운 계약종료 통보는 당사자에게 심리적으로나 경제적으로 당황스러운 일이 될 수밖에 없습니다. 되도록 미리 통보해주는 것이 더 좋겠습니다.

flex는 정규직, 계약직, 파견직, 임원, 프리랜서 등 다양한 계약 유형을 지원합니다.

flex에서는 정규직 뿐 아니라 계약직, 파견직, 프리랜서 등 다양한 계약 유형의 구성원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설정을 제공합니다. 특히, 계약직의 경우 계약 종료 전 미리 알림을 받을 수 있어 인사담당자가 계약직 구성원의 계약 일정을 미리 확인하고 후속 업무를 준비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여러 계약 유형이 있는 조직일수록 인사관리를 효율적으로, 합법적으로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flex를 지금 무료체험하고, 구성원과 회사 모두가 부담없는 효과적인 인사관리를 경험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 flex community에 초대합니다!
다른 회사 HR 담당자들이 어떻게 일하는지 궁금하다면? 대기업부터 스타트업까지, 다양한 분야의 HR 담당자들이 소통하고 있는 flex community로 들어오세요!
⚡ 슬랙 커뮤니티 입장하기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공유하기
페이스북링크드인트위터
새로운 HR의 시작,
무료 체험하기
  • 2020. 5. 29
    유연근무제 도입, 작은 회사에서 더 어려운 이유

    생산성도 높아지고 지원금도 준다는데 왜?

  • 2020. 6. 4
    인사담당자를 위한 ‘1년 미만 연차사용촉진’ Q&A

    아무리 봐도 헷갈리고 어렵습니다.